ROOKiEZ is PUNK’D 새 싱글, IN MY WORLD (청의 엑소시스트 두번째 OP) 오픈 케이스

지난 CORE PRIDE에 이어서 이번엔 IN MY WORLD를 질렀습니다. ROOKiEZ is PUNK’D의 음악은 듀라라라!! 두번째 OP에서도 들은 적이 있기에 큰 걱정 없이 구매했습니다. 언제나 두근두근 거리는 오픈 케이스!

비닐 벗기기 전 앞뒷면 샷입니다. CORE PRIDE 때는 유키오 군은 등장도 못했는데, 이번엔 뒤에라도 등장하네요. 불쌍한 동생 ㅠㅠ (그러게 누가 조연하래!?)

개봉 후 앞뒷면 샷입니다. 뭐, 딱히 다를 건 없지만 그냥 보세요. 색감이 좀 더 나아졌다는 거!?

옆에 붙어있던 띠지입니다. 듀라라라!!와의 연합 이벤트 같은 게 있는 것 같지만 8월 24일이라고 씌여있는 걸 보니 이미 지났군요…

이어서 펼처보았습니다. 안쪽엔 ROOKiEZ is PUNK’D의 연출(?) 사진이 있군요. CORE PRIDE때 UVERworld의 모습은 싱글 앨범 어디서도 찾아볼 수 없었는데, ROOKiEZ is PUNK’D는 자리를 지키는 군요.

CD입니다. CD에 그려진 저 둥근 모양은 무엇을 의미하는 걸까요? (알 게 뭐야)

CD 뒷쪽에 뭐가 있나 보여드리려고 빼고 찍었습니다. 싱글 앨범이 나오기 위해 노력해준 사람들의 이름이 있는 거 같군요.

속지도 첨부되어 있습니다. 겉은 커버와 같은 그림을 넣어놨고, 안쪽에는 ROOKiEZ is PUNK’D의 모습과 두 곡의 가사가 적혀있습니다. (읽어도 모름 ㅠㅠ)

특전 카드도 넣어줍니다. 몇몇 캐릭터 중에서 랜덤하게 한 장을 넣어주는 거 같은데 저는 ‘린’ 걸렸네요. 주인공 포스! 그나저나 SD 캐릭터라니…

마지막으로 월드 투어 광고 속지입니다. 한국에서 하나? 하고 봤더니 없는 거 같아요… 애초에 월드 투어가 맞긴 맞나!?

간단하게 오픈 케이스를 마칩니다. 노랜 역시나 좋습니다. CD가 마르고 닳도록, 아니 파일이 마르고 닳도록 들어야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