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Darkness II – Open Case

악한 사람이 악마를 만나 선(善)이 되는 놀라운 게임, The Darkness II를 샀습니다. 패키지이긴 하지만, 정발이라고 말하긴 좀 뭐한 패키지가 되겠습니다. 그럼 함께 살펴봅시다!

정발이라고 하기 뭐하다는 말이 나오는 이유를 바로 여기서 볼 수 있습니다. 겉 비닐을 뜯기 전의 모습인데, 비닐 위에 한국 심의 딱지가 붙어 있습니다. 진정한 정발이라면 패키지 표지에 찍혀 있었겠죠. 병행수입 비슷하게 된 것 같습니다. 그래도 Steam 구매보단 저렴하니 인정!

겉 비닐을 뜯었습니다. 한국 심의 딱지가 사라졌네요! 미국 심의 기구인 ESRB에서는 Mature 등급을 줬군요. 우리의 주인공 Jackie의 포스가 풍겨나는 표지입니다.

뒷면입니다. 영어로 게임을 열심히 설명하고 있는데, 이런 말 하~나도 필요 없이 해보면 되겠습니다. PhysX 적용이 된 게임이라는 것을 알 수 있네요.

패키지 윗쪽에 붙어있는 SSA 경고 스티커입니다. 저 스티커를 뜯는 순간 환불이 안 된다는 것과 함께 Steam Subscriber Agreement에 동의하지 않으면 게임을 이용할 수 없다는 것을 알려줍니다. Steam 강제 연동이라서 그렇습니다. 하지만 저는 Steam을 사랑하니 화끈하게 뜯었습니다 XD

케이스를 뙇! 하고 열어 보았습니다. 조촐하다고 하기에는 왼쪽이 좀 두꺼워보이죠?

왼쪽에 있던 구성품들입니다. 포스터는 따로 빼놨으니 아래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왼쪽부터 Limited Edition 구성물 사용 방법, The Darkness Comics Redeem Key, 매뉴얼입니다. 매뉴얼 뒷면에는 시디키가 적혀있습니다.

같이 들어있던 포스터입니다. 아쉽게도 비교할 물건을 같이 두지 못했지만 꽤나 큽니다. 뒷면도 있지만 앞면만 찍었습니다. 앞면은 게임 표지를 그려놨고, 뒷면은 코믹스 풍으로 그려놨습니다.

마지막으로 이번 한정판 구성물인 티셔츠입니다. 사실 이걸 입고 다닐 일은 없겠지만, 그냥 기념품 정도 되겠습니다.

데모가 나왔을 때 해보고 뿅가서 사게 됐는데, 플레이 타임이 짧다는 얘기가 들려오기는 하네요. 그래도 재밌으면 그만이겠죠! 화끈하고 고어한 액션을 즐기고 싶으시면 The Darkness II를 즐겨보시기 바랍니다.

Steam 게임을 다른 곳에 옮기는 방법

2017-01-29 업데이트

최신 Steam 클라이언트에서는 번거로운 과정 없이 등록해둔 Steam 라이브러리 폴더 간에 게임 또는 소프트웨어를 이동할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아래 방법에 나와있는 버튼이 없는 경우 Steam 베타 클라이언트를 사용해 보시기 바랍니다.

  1. 라이브러리에서 옮길 게임을 찾습니다. 저는 Replica라는 게임으로 진행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2. 해당 게임에서 오른쪽 클릭하여 메뉴를 연 후 속성을 선택합니다.
  3. 상단의 [로컬 파일] 탭을 선택합니다.
  4. [설치 폴더 이동…] 버튼을 클릭합니다.
  5. 이동할 라이브러리 폴더를 선택하고 [폴더 이동] 버튼을 클릭합니다.
  6. 아래와 같이 표시되면 성공적으로 완료된 것입니다.

심볼릭 링크 같은 어려운 지식 없이도 쉽게 이동이 가능해졌습니다. 최신 클라이언트에 있는 기능이므로, [설치 폴더 이동…] 버튼이 없다면 Steam 클라이언트를 업데이트 해보거나 베타에 참여하면 됩니다.

——————————– 이전 내용

용량이 대체적으로 큰 하드 디스크를 이용한다면 상관 없겠지만, SSD 같이 용량이 작은 경우 Steam을 이용하다 보면 남은 공간이 부족해져서 새 게임을 깔 수 없게 되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이런 경우 이미 깔아둔 게임을 SSD 밖으로 옮기면 얼마나 좋을까? 라는 생각을 하게 되기 마련입니다. 공식적인 방법으로는 다른 위치로 게임을 옮기거나 다른 위치에 게임을 설치하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하지만 비공식적인 방법으로, 다른 위치로 게임을 옮길 수는 있습니다.

읽기 전에 주의사항

  • Windows용 Steam과 Mac용 Steam이 있지만 이 글에서는 Windows용에 대해서만 설명합니다. Mac에서는 Unix 계열의 심볼릭 링크 생성을 통해서 같은 효과를 낼 수 있으니 관련해서 구글링 해보시기 바랍니다.
  • 이 방법은 mklink 명령어가 존재하는 Windows Vista, Windows 7 (또는 그 이상)에서만 사용할 수 있습니다.
  • 이 방법은 Steam에서 공식적으로 지원하는 방법이 아니므로 이것을 따라하여 생기는 문제점이나 피해는 모두 사용자에게 있습니다.

과정

  1. 클라이언트 오류를 방지하기 위해 Steam 클라이언트를 종료합니다.
  2. Steam 게임이 담겨있는 폴더를 엽니다. (대부분 C:\Program Files\Steam\steamapps 또는 C:\Program Files (x86)\Steam\steamapps)
    게임은 steamapps 내에 common 폴더 또는 <자신의 계정 이름> 폴더에 있습니다. Steam 초기부터 있던 게임이 아니라면 대부분 common 폴더 내에 있습니다. 여기서는 RAGE를 예로 들어서 설명하겠습니다. RAGE는 common 폴더 내에 있습니다.
  3. 원하는 게임을 골라 다른 곳으로 복사합니다. 복사하지 않고 이동해도 되지만, 혹시나 생길 문제를 대비하기 위해 복사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RAGE의 폴더 이름은 rage 이므로 이것을 복사합니다. 여기서는 F:\steamapps\common\ 안으로 복사했다고 가정합시다. 따라서 F:\steamapps\common\rage 가 생성되는 것입니다.
  4. 원본 폴더의 이름을 다른 이름으로 바꿔줍니다. 예를 들어 RAGE를 옮기려고 한다면, common 폴더 내에 있는 rage 폴더의 이름을 rage_old 등으로 바꿔줍니다.
  5. 명령 프롬프트를 엽니다. (시작 – cmd 검색 – 명령 프롬프트)
  6. cd 명령어를 사용하여 Steam 게임이 담겨있는 폴더로 이동합니다. 위의 예를 이어서, RAGE는 common 폴더 내에 있으므로,
    C:\Users\Administrator> cd C:\Program Files\Steam\steamapps\common
    또는
    C:\Users\Administrator> cd C:\Program Files (x86)\Steam\steamapps\common
  7. mklink 명령어를 실행하여 심볼릭 링크를 생성해줍니다. 위의 예를 계속 이어가자면,
    C:\Program Files\Steam\steamapps\common> mklink /d rage F:\steamapps\common\rage

    여기서 /d 인자는 디렉토리 링크를 생성하겠다는 것을 뜻하며, rage 라는 이름의 심볼릭 링크를 만들고, F:\steamapps\common\rage 를 가리키겠다는 것을 말합니다.

  8. Windows 탐색기에서 심볼릭 링크가 잘 생성되었는지 확인합니다. 화살표가 붙은 폴더 아이콘과 함께 rage가 생성되면 성공입니다. rage를 더블 클릭하여 rage_old 안의 내용과 같은지 확인해봅니다.
  9. Steam 클라이언트를 실행하고, 게임이 잘 실행되는지 확인합니다. 만약 게임이 실행되지 않는 경우, rage 심볼릭 링크를 삭제하고 rage_old 폴더 이름을 rage로 바꾸어 원래대로 돌려놓은 다음 처음부터 다시 시도해보세요.

한 번 익숙해지면 그리 어렵지 않은 방법입니다. 만약 위 과정이 이해가 잘 안되신다면, 언제든지 댓글로 질문해주세요. 추후 스크린샷과 동영상 설명을 추가하여 이해를 돕도록 하겠습니다.

Bastion Original Soundtrack – Open Case

Supergiant Games에서 개발하고 Warner Bros.에서 퍼블리싱한 인디 게임 Bastion의 OST를 구매했습니다. 2011년 올해의 게임 음악으로 뽑힐 정도로 좋은 곡들이 많이 수록되어 있습니다.

겉은 얇은 비닐로 포장되어 있습니다. 벗기기 전입니다.

비닐을 벗겼습니다. 딱히 다른 건 없지만… 빛 반사가 줄었다는 정도? 재킷은 Bastion의 주인공이 담당하고 있네요.

뒷면입니다. 트랙 리스트가 적혀 있는데, 총 22곡이네요.

안쪽입니다. 작사 작곡 편곡자가 적혀있고 간단한 일러스트가 들어가 있습니다.

본격 내용물인 OST CD입니다. 상당히 단촐한 모습입니다.

사실 이 OST CD를 구매하면 온라인으로 FLAC 파일을 제공해주기 때문에 사실 CD에서 리핑할 이유도 없습니다. 하지만 이렇게 오프라인으로 CD를 받아서 소장하는 것도 좋다고 생각합니다. 이제 즐겁게 감상하는 일만 남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