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그마한 퍼즐 선물 상자, ‘마이심즈퍼즐파티’!

마이심즈퍼즐파티 포스터
마이심즈퍼즐파티 포스터

요즘 최신 유행하는 게임들을 즐기다보면 옛 퍼즐 게임에 대한 향수가 떠오르곤 합니다. RPG 게임의 복잡한 규칙보다는 퍼즐 게임의 단순한 규칙이 좋고, RPG 게임에서 레벨 올리는 것 보다는 더욱 더 어려운 퍼즐 가지고 머리 싸매는 것을 하고 싶을 때가 있지요. 그래서 준비했습니다. 옛 퍼즐 게임의 향수에 젖은 여러분들을 만족시켜드릴 게임, ‘마이심즈퍼즐파티’를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과연 ‘마이심즈퍼즐파티’는 어떤 게임일까요?

1. 간단한 게임 소개! ‘마이심즈퍼즐파티’는?

‘마이심즈퍼즐파티’는 옛 향수를 가진 간단한 퍼즐게임인 만큼, 가벼운 무게를 자랑함과 동시에 단지 퍼즐 게임 자체에 충실한 게임입니다.

  • 게임 이름: 마이심즈퍼즐파티
  • 장르: 퍼즐/아케이드
  • 출시일
    • SKT: 2010년 01월 27일
    • KT  : 2010년 01월 20일
    • LGT: 2010년 02월 08일
  • 정보 이용료: 3,000원
  • 용량: 896KB (SKT 1.0.1 버전 기준, 통신사 및 버전에 따라서 용량은 상이할 수 있습니다)
  • 개발 및 퍼블리싱: EA모바일 (http://www.eamobile.co.kr)
메인 메뉴
심플한 메인 메뉴

역시 작은 용량과 3000원이라는 착한(?) 정보 이용료가 눈에 띄는 게임입니다. 요즘 정보 이용료가 4,000원 이상인 게임이 증가하면서 3,000원 게임이 절실한 때에, 적절한 가격과 적절한 용량으로 나와준 간단한 퍼즐 게임이지요. ‘마이심즈퍼즐파티’에는 총 6개의 퍼즐 게임과 12개의 게임 모드, 그리고 6개의 게임을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마이심즈 축제’ 모드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퍼즐 게임 자체는 6개 밖에 없지만, 몇몇 게임은 2개 이상의 게임 모드를 가지고 있어서 추가적인 컨텐츠를 마련해두었습니다.

그럼 이제부터 게임 하나하나에 대해서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2. 너무나도 다른 6개의 퍼즐 게임들!

미라 멜의 유령의 집 스크린샷
미라 멜의 유령의 집
첫번째. 미라 멜의 유령의 집

유령의 집 게임의 기본 규칙은 이웃한 두 블럭의 자리를 서로 바꿔서 가로 또는 세로로 3개 이상이 일렬로 이어지게 하면 되는 게임입니다. 규칙은 간단하지만 눈썰미가 부족하다면 레벨이 오를 수록 많이 힘든 게임입니다.

유령의 집 게임에는 총 세 가지 모드가 있습니다. ‘판’ 모드는 왼쪽에서 보는 스크린샷처럼 뒷 배경에 색이 칠해져 있는 부분을 모두 터뜨리면 다음 레벨로 넘어가게 됩니다. 대신 제한 시간이 있으므로 시간을 잘 살펴가며 진행해야 합니다.

‘무한’ 모드는 말 그대로 시간이 모두 소모될 때까지 계속 진행하게 됩니다. 시간이 모두 소모되지 않도록 열심히 블럭을 깨야합니다.

‘천천히’ 모드는 시간 제한이 없어서 부담이 없습니다. 하지만 깰 수 있는 블럭이 없을 때 게임 오버가 됩니다. 약간의 운도 요구하는 모드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ZooKeeper와 같은 방식의 게임이기 때문에 부담없이 쉽게 즐기실 수 있을거라고 생각됩니다.


닥터 F의 비밀실험 스크린샷
닥터 F의 비밀실험
두번째. 닥터 F의 비밀실험

비밀 실험 게임의 기본 규칙은 가로로 같은 색깔의 블럭이 일렬로 놓여야 하는 것입니다. 아래에 보이는 바구니에는 최대 4개의 블럭이 들어갈 수 있으며 바구니를 잘 이용하여 블럭들이 맨 위까지 차오르기 전에 블럭을 깨야 합니다.

비밀 실험에는 ‘무한’ 모드만 있습니다. 블럭이 차오르기 전까지 레벨을 많이 올리면 되는 모드입니다. 대신 레벨이 오를 수록 가로로 맞춰야 하는 블럭 수가 늘어나니 점점 어려워집니다. 중간 중간 도움을 주는 아이템이 등장하니 유용하게 사용해보세요!








트레보의 스턴트 무대 스크린샷
트레보의 스턴트 무대
세번째. 트레보의 스턴트 무대

스턴트 무대 게임의 기본적인 규칙은 ‘판을 기울인다’에 있습니다. 적절하게 판을 기울여서 맵 위의 모든 보석을 획득해야 하는 게임입니다. 판을 기울이게 되면 자신 뿐만 아니라 움직일 수 있는 다른 요소들도 함께 움직이므로 깊은 생각을 요하는 부분입니다. 특히 뾰족한 침이 나와있는 것에 닿으면 실패하게 되니 주의해야 합니다.

‘판’ 모드는 각 지정된 맵을 클리어하면 되는 모드입니다. 판 수가 올라갈수록 점점 어려워지기 때문에 도전 욕구를 더욱 더 높여줍니다.

‘빨리빨리’ 모드는 지정된 시간 내에 얼마나 많은 판을 클리어하는지 측정하는 모드입니다. 순발력 뿐만 아니라 순간적인 생각을 많이 요구하기 때문에 생각하는 능력도 쑥쑥 키워주는 에듀테인먼트 게임이 될 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셰프 지노의 보물찾기 스크린샷
셰프 지노의 보물찾기
네번째. 셰프 지노의 보물찾기

보물찾기 게임의 기본 규칙은 각각의 길 블럭을 잘 회전시켜서 지노가 길을 따라서 보물을 먹을 수 있도록 하는 것입니다. 기존의 다른 게임들과 다르게 블럭을 새로 설치하는 것이 아니라 기존에 설치되어 있던 블럭을 회전하는 것 뿐이므로 약간의 사고를 더 요구하는 게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보라색 적과 부딪히게 되면 시간이 약간 더 줄어들게 되니 잘 피해다니시면 되겠습니다.

보물찾기 게임에는 다른 게임들과 다르게 사용할 수 있는 특별한 스킬이 4가지 있습니다. ‘빨리 달리기’, ‘잠시 멈추기’, ‘타일 바꾸기’, ‘무적’이 있는데요. ‘빨리 달리기’ 스킬은 힘 게이지가 남아있을 때만 사용이 가능하고, 힘 게이지가 모두 줄어들면 중단됩니다. ‘잠시 멈추기’ 스킬은 캐릭터를 잠시 멈출때 사용하는데요. 왼쪽의 스크린샷에 보시는 것 처럼 보라색인 적을 피할 때 사용하면 좋습니다. ‘타일 바꾸기’는 도저히 길을 만들지 못하겠을 때 사용하시면 랜덤하게 다른 타일로 바뀌게 됩니다. ‘무적’은 보라색 적과 마주쳐도 아무 문제가 없게 해주는 스킬입니다.

보물찾기 게임에는 두가지 모드가 있습니다. ‘보물찾기’ 모드는 보석을 모두 모으면 되는 모드이고, ‘술래잡기’ 모드는 보라색 적이 나오지는 않지만 보석이 계속 이동을 하는 모드입니다.

뽀삐의 예쁜 꽃상자 스크린샷
뽀삐의 예쁜 꽃상자
다섯번째. 뽀삐의 예쁜 꽃상자

예쁜 꽃상자 게임의 규칙은 이미 널리 알려져 있는 ‘루미네스’라는 게임의 규칙과 비슷합니다. 같은 모양을 가로, 세로, 또는 대각선으로 3개 이상 맞춰서 없애면 됩니다.

매우 간단한 규칙의 게임이기 때문에 모드는 ‘무한’모드 뿐입니다. 그러나 레벨이 올라갈수록 나오는 모양의 개수가 점점 많아지므로 어려워지게 됩니다.










DJ 캔디의 클럽 팡팡 스크린샷
DJ 캔디의 클럽 팡팡
여섯번째. DJ 캔디의 클럽 팡팡

클럽 팡팡의 기본적인 게임 규칙은 3개 이상의 이웃한 같은 색의 블럭들을 없애는 것입니다. 생각하지 않고 아무렇게나 없애다 보면 결국에는 없앨 수 있는 블록이 없어서 게임 오버가 되는, 은근히(?) 어려운 게임입니다.

‘판’ 모드는 처음에 정해진 맵에서 시작하는 모드입니다. 판이 올라갈수록 한 번에 쉽게 깨기 힘든 맵이 나옵니다. 일정 수준 이상의 블럭을 터뜨리면 다음 판으로 넘어갑니다.

‘무한’ 모드는 다른 게임과 같지만 ‘천천히’ 모드는 약간 다릅니다. 한 번 키 조작을 할때마다 새 줄이 올라오기 때문에 주의하여 조작해야 합니다.






특별한 ‘마이심즈 축제’ 모드
'마이심즈 축제' 모드 스크린샷'마이심즈 축제' 모드 스크린샷
'마이심즈 축제' 모드

‘마이심즈 축제’ 모드는 6개의 게임을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모드입니다. 레벨 업을 할때마다 게임이 바뀌기 때문에 지루함을 덜어줍니다.

3. 게임만 하면 지겹죠? 이젠 캐릭터도 내 맘대로~

상점 화면상점 화면
상점에서 코스튬을 내 맘대로~

게임을 통해 번 시물레온은 여러가지 용도로 사용할 수 있는데요. 그 중 하나로 코스튬 꾸미기가 있습니다. 코스튬 상점에서 부위별 코스튬을 구입할 수 있는데요. 각 코스튬은 단순히 꾸미는 것 뿐만 아니라 능력치를 올려주기도 해서 게임에 도움을 줍니다. 또한 꾸미는 것에 신경을 쓰는 유저의 경우 미리보기 기능을 통해 코스튬을 입었을 경우의 모습이 어떨지 미리볼 수 있습니다.

4. 이런건 좀 아쉬워요~

첫번째. 얼마나 해야 게임 하나 열 수 있을까…

리뷰를 써야 하는데 다른 게임 열기가 너무 힘들었습니다. 게임 하나를 여는데는 1500 시물레온이 들지만 정작 게임을 통해 얻을 수 있는 시물레온은 10 정도였습니다. 참다 못해 결국 시물레온을 구입하여 진행하였지만 일반 유저들에게 있어서는 지루함을 가져다 줄 수 있는 부분이라고 생각합니다.

두번째. 이미 해본 게임이 너무 많아요!

‘마이심즈퍼즐파티’에 담겨있는 6개의 게임은 이미 너무나도 많이 즐겨서 흥미가 잔뜩 떨어져있는 게임들입니다. 특히 몇몇 게임의 경우는 다른 게임(플랫폼 불문)에서도 봤던 것들이라서 신선한 느낌이 전혀 들지 않았습니다. 그런 점을 커버하기 위해서 게임 모드를 따로 만든 것 같았지만, 그런 부분을 커버하기에는 역부족이었습니다.

5. 총평. ‘마이심즈퍼즐파티’는…

반갑지만, 아쉬운 게임. 익숙하지만, 얼마 못하는 게임. 그렇게 줄여서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처음 보기에는 옛 향수를 자극하는 게임으로 보이지만 게임을 다운받고 얼마 하지 못하고 묻어두게 되는 게임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나마 정보 이용료가 3천원인게 다행이라고 생각하네요. 퍼즐 게임을 좋아하시는 분들께는 추천해드리지만 신선한 것을 추구하는 분들께는 하지 말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개인적으로 저는 즐겁게 했지만, 그래도 아쉬움이 많이 묻어나는 게임입니다.

Leave a Reply